본문 바로가기

정보/골프팁

벨리드 웨지 샷을 구사하자!



볼이 그린 주변에서 약간 긴 잔디에 놓여 있으면 긴 잔디 때문에 치기가 곤란하게 되죠~ 그럴 때는 몇 가지 방법이 있는데, 바로 벨리드 웨지(Bellied Wedge)샷이랍니다. 벨리드 웨지 샷의 비밀! 바로 파헤쳐 볼게요~



 벨리드 웨지 샷 구사 방법



<출처: 123rf>


벨리드 웨지 샷은 샌드 웨지를 사용해 지면 위에서 클럽 헤드를 들고 가만히 있다가 클럽의 리딩엣지로 볼의 불룩한 벨리(Belly) 부분을 가볍게 쳐서 볼이 그린으로 낮게 굴러가도록 하는 것인데요.

그래서 이 벨리드 웨지 샷은 전통적인 칩 샷 스윙을 할 때 뻣뻣한 버뮤다 그라스가 클럽 헤드를 잡아당기는 더운 코스에서 아주 유용한 샷이예요.




<출처: 123rf>


피칭 대신 샌드웨지를 들고 그립을 아래로 내려 잡은 다음 퍼팅하는 것처럼 셋업을 합니다!

그렇기때문에 퍼팅 그립을 해도 된답니다~ 체중은 왼발에 두고 클럽 헤드를 지면에서 살짝 들어 올려서 리딩 엣지가 볼의 중앙에 오도록 한답니다.




<출처: 123rf>


클럽의 리딩 엣지로 볼의 정중앙을 치고, 임팩트 직후에 스윙을 멈추어야 하는데요. 그렇지 않으면 볼은 일반적인 칩 샷 때보다 느리게 튀어나가기 때문에 볼을 두 번 칠 수도 있다고 해요.

이렇게 볼을 치면 백스핀이 많이 걸리지 않기때문에 볼이 어느 정도 굴러 갈 것을 감안해야 한답니다.




<출처: 123rf>


손목을 많이 쓰는 칩 샷은 오랜 시간동안 연습한 경우가 아니라면 쓰지 않는 것이 좋은데요. 이보다 더 쉬운 기술은 손의 움직임을 줄이고 팔과 몸으로 스윙 동작을 컨트롤 하는 방법이예요. 그립을 잡을 때 팔과 가슴이 어떻게 삼각형을 만드는지 주의해 살펴야 해요.